‘장단 長短’이라는 말

‘장단’이라는 말을 여러 각도로 생각해본다. 연구까지는 아니고 말 그대로 곰곰 생각해보는 것이다. 말에는 뿌리가 있다고 생각한다.(너무 당연한 것을…) 세월이 흐르면서 뜻이 바뀌고 용처도 바뀔것이다. 한국말(한글을 말하는 것이 아니라) 중에는 한자어(뜻을 잘 새겨봐야하는)가 많다. 한자를 보고 직역하면(혹은 잘못 해석하면, 혹은 해석에 따라) 그 말을 만들고 사용한 사람의 원뜻과 전혀 다르게 쓰일 수 있고 한 번 잘못된…